2021.05.15 (토)

  • 흐림동두천 20.3℃
  • 구름많음강릉 18.6℃
  • 서울 21.8℃
  • 흐림대전 26.5℃
  • 박무대구 21.4℃
  • 흐림울산 20.8℃
  • 흐림광주 22.6℃
  • 박무부산 19.9℃
  • 흐림고창 23.5℃
  • 구름많음제주 29.1℃
  • 흐림강화 20.3℃
  • 흐림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5.7℃
  • 흐림강진군 24.4℃
  • 구름많음경주시 24.1℃
  • 흐림거제 20.9℃
기상청 제공

“성과 평가는 공정성과 납득성을 바탕으로 이뤄져야”

수원시, ‘2021년 상반기 근무성적평정 대비 관리자 마인드 개선 교육’

URL복사

 

 

 수원시는 4일 시청 대강당에서 대면·비대면 병행방식으로 ‘2021년 상반기 근평 대비 관리자 마인드 개선 교육’을 열고 5급 이상 간부 공무원들에게 “공정하고 대상자가 납득할 수 있는 근무 평가를 해 달라”고 당부했다.

‘관리자의 효율적인 성과관리’를 주제로 강의한 임소영 에듀인 컨설팅 대표는 “성과 평가는 ‘공정성’과 ‘납득성’을 바탕으로 이뤄져야 한다”며 “평가 과정이 공정해야 평가 대상자가 결과에 수긍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공정성’은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고 편애하지 않는 것이고 ‘납득성’은 상대의 말과 행동을 긍정적으로 수긍하고 이해하는 것이다.

임소영 대표는 성과관리 프로세스로 ‘PDCA’를 제시했다.
PDCA ‘Plan’, ‘Do’, ‘Check’, ‘Adjust’의 첫 글자를 따 만든 용어다.

임소영 대표는 “평가자와 직원이 함께 성과 목표를 설정하고 실행계획을 수립한 후 리더는 계획을 실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육성·지도해야 한다”며 “진척 상황을 점검·공유하고 피드백을 해 계속해서 동기부여를 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평가자는 객관적 사실과 관찰한 정보를 바탕으로 평가 대상자에게 피드백을 해야 한다”며 “평가자는 고정관념, 관찰자 편향, 확증 편향에 빠지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수원시는 2019년 하반기부터 근무성적평정 전 5급 이상 관리직 공무원들을 대상으로 ‘관리자 마인드 개선 교육’을 하고 있다.

직원들의 성과를 공정하게 평가하고 대상자에게 진척 상황을 피드백해 직원 개인의 발전은 물론 조직 전체적인 발전까지 이루는 게 목표다.


기획

더보기
평택시의회, 서부내륙고속도로 평택호관광단지 관통구간 교량화 촉구
평택시의회(의장 홍선의)는 14일 평택호관광단지를 관통하는 서부내륙고속도로 전 구간에 대해 교량화 추진을 촉구했다. 시의회는 이날 열린 제222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의원 16명 전원이 공동 발의한 ‘서부내륙고속도로 평택호관광단지 관통구간 교량화 촉구 결의안’을 채택했다. 이어 본회의가 끝난 직후 시의회 정문 앞에서 이날 채택한 결의문을 발표했다. 결의문을 대표 낭독한 홍선의 의장은 “수십 년간 관광지 확대와 축소가 반복되고 각종 행위 제한이 발생하면서 주민들이 재산권 행사에 제한을 받아왔다”며 “평택시와 평택도시공사가 공영개발을 추진하고 있으나 평택호관광단지를 관통하는 서부내륙고속도로로 인해 사업 추진에 난항을 겪고 있다”고 강조했다. 홍 의장은 이어 “관통구간의 성토계획으로 인해 관광단지 활성화에 부정적 요소가 더욱 가중되고 있다”면서 “평택호관광단지가 두동강 나는 것을 방지하고 개발사업의 신속한 추진을 위해 성토계획을 철회하고 교량으로 추진할 것”을 촉구했다. 한편, 평택호관광단지는 1977년 국민관광지 지정 이후 2009년 관광단지로 확대돼 민간투자사업으로 추진했으나 민간사업자의 사업포기 등으로 2017년 민간투자사업이 종료됐다. 이후 평택시와

이재명 “과학기술 수준이 그 나라의 발전 정도를 결정하는 시대. 현장 과학자 목소리 반영해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0대~40대 현장 과학자들과 만나 국가경쟁력을 좌우하는 과학기술 역량을 강조하며 현장 연구원들의 연대와 소통을 당부했다. 이재명 지사는 14일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과학기술 현장 연구원과의 간담회’를 열고 대학교 및 기업연구소 연구원, 대학교수 등 과학기술 분야 전문가들과 의견을 나눴다. 이재명 지사는 “과학기술의 수준이 그 나라의 발전 정도를 결정하는 시대가 됐지만 사실 과학기술은 지금뿐만 아니라 과거에도 매우 중요했다”며 연구현장의 문제점과 코로나19 이후 우리 과학기술이 나아갈 방향에 대한 젊은 연구원들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간담회를 마련했다고 개최 배경을 설명했다. 이 자리에는 오준균 단국대학교 교수, 유옥경 동국대일산병원 의과학연구소 연구원, 신세희 성균관대 박사과정 연구원, 김경민 경희대 박사과정 연구원, 손연빈 경기대 박사과정 연구원, 김동현 메리츠컴파니 기술연구소 기술부장, 이선호 ㈜온코빅스 중앙연구소 부장, 강민희 엑셀세라퓨틱스 책임연구원, 오지혜 도의원 등이 참석했다. 이 지사는 이날 “현장의 수요자들과 공급자들이 분리돼 있다 보니 서로 괴리되고 갈등이 있는 것 같다. 이런 것들을 해결하는 방식 중 하나가 수요자 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