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6 (수)

  • 맑음동두천 18.8℃
  • 흐림강릉 19.8℃
  • 맑음서울 20.9℃
  • 맑음대전 21.7℃
  • 흐림대구 19.4℃
  • 울산 18.2℃
  • 구름조금광주 20.1℃
  • 부산 18.3℃
  • 구름조금고창 19.5℃
  • 제주 21.2℃
  • 맑음강화 20.2℃
  • 맑음보은 20.0℃
  • 구름조금금산 20.6℃
  • 맑음강진군 21.5℃
  • 구름조금경주시 18.8℃
  • 구름많음거제 18.4℃
기상청 제공

평택시의회, 서부내륙고속도로 평택호관광단지 관통구간 교량화 촉구

URL복사

평택시의회(의장 홍선의)는 14일 평택호관광단지를 관통하는 서부내륙고속도로 전 구간에 대해 교량화 추진을 촉구했다.

 

시의회는 이날 열린 제222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의원 16명 전원이 공동 발의한 ‘서부내륙고속도로 평택호관광단지 관통구간 교량화 촉구 결의안’을 채택했다. 이어 본회의가 끝난 직후 시의회 정문 앞에서 이날 채택한 결의문을 발표했다.

 

결의문을 대표 낭독한 홍선의 의장은 “수십 년간 관광지 확대와 축소가 반복되고 각종 행위 제한이 발생하면서 주민들이 재산권 행사에 제한을 받아왔다”며 “평택시와 평택도시공사가 공영개발을 추진하고 있으나 평택호관광단지를 관통하는 서부내륙고속도로로 인해 사업 추진에 난항을 겪고 있다”고 강조했다.

 

홍 의장은 이어 “관통구간의 성토계획으로 인해 관광단지 활성화에 부정적 요소가 더욱 가중되고 있다”면서 “평택호관광단지가 두동강 나는 것을 방지하고 개발사업의 신속한 추진을 위해 성토계획을 철회하고 교량으로 추진할 것”을 촉구했다.

 

 

한편, 평택호관광단지는 1977년 국민관광지 지정 이후 2009년 관광단지로 확대돼 민간투자사업으로 추진했으나 민간사업자의 사업포기 등으로 2017년 민간투자사업이 종료됐다.

 

이후 평택시와 평택도시공사가 2019년 2월 권관리 일원 66만㎡에 대해 관광단지 조성계획을 승인받아 공영개발을 추진 중이다.

 

이날 채택한 결의문은 국토교통부, 대전지방국토관리청, 서부내륙고속도로주식회사 등에 전달할 예정이다.

 

 


기획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