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3 (월)

  • 구름조금동두천 15.8℃
  • 구름많음강릉 18.3℃
  • 서울 17.9℃
  • 천둥번개대전 18.8℃
  • 맑음대구 22.3℃
  • 구름조금울산 22.8℃
  • 흐림광주 23.8℃
  • 박무부산 23.7℃
  • 흐림고창 23.3℃
  • 구름조금제주 23.4℃
  • 구름조금강화 17.0℃
  • 흐림보은 18.6℃
  • 흐림금산 18.8℃
  • 구름많음강진군 23.3℃
  • 흐림경주시 19.8℃
  • 구름많음거제 23.7℃
기상청 제공

정치

김동연 “더 많은 기회, 더 고른 기회 누릴 수 있는 기회의 수도 만들겠다”

22일 경기도 청년푸드창업허브 개장식 및 예비창업청년 간담회 개최
- 청년들의 성공 창업 도울 ‘요식업 전문 창업 인큐베이팅 공간’
- 3개월간 개별·공유 주방 입주 기회 부여, 다양한 교육·컨설팅 프로그램도 지원
김동연 “더 많은 기회, 더 고른 기회 누릴 수 있는 기회의 수도 만들 것”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22일 안산 ‘경기도 청년푸드창업허브 개장식’에 참석해 청년 창업가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며 “경기도를 더 많은 기회, 더 고른 기회를 누릴 수 있는 ‘기회의 수도’로 만들겠다”는 뜻을 밝혔다.

김 지사는 이날 “청년들에게 늘 강조하는 것이 주변이나 사회가 아닌, ‘자기의 답’을 찾으란 것”이라며 “남이 하고 싶은 일, 사회에서 좋다고 권하는 일이 아닌, 내가 걷고 싶은 길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자기의 길을 개척하며 자기의 답을 찾는 도전을 이어가길 바란다. 여러분의 꿈을 항상 성원하고 지지하겠다”라며 “경기도 역시 청년, 시민, 도민들께 더 많은 기회 더 고른 기회를 줄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경기도 청년푸드창업허브’는 도내 청년 외식 창업가들의 안정적 성장을 지원하고자 체계적이고 실용적인 교육과 컨설팅, 실습 공간, 배달시스템 등이 완비된 ‘요식업 창업 인큐베이팅 공간’을 상점가에 구축하는 사업이다.

체계적·전문적 교육 시스템 아래, 창업자들이 직접 아이템을 개발해 판매하고 가게를 경영해보는 등의 실습 과정을 거쳐 스스로 노하우를 터득하게 함으로써 향후 실제 창업 시 실패를 최소화하는 것이 사업의 목적이다.

앞서 도는 지난해 31개 시군 공모를 통해 현장 판매 수요, 배달 판매 여건 등 청년창업을 준비하기에 가장 적합한 곳으로 평가받은 ‘안산 와~스타디움(안산시 화랑로260 1층)’을 사업 대상지로 선정했다.

 

청년푸드창업허브에는 중식 특화 주방 1곳, 한식·양식 주방 4곳, 베이커리 1곳, 카페 1곳 총 7개의 개별 주방은 물론, 청년들이 상품을 실습해보고 온라인 판매도 할 수 있는 ‘공유주방’ 1곳 등의 인프라가 구축돼 있다.

 

이곳에서는 청년 창업가들에게 최대 3개월간의 점포 입주 기간을 부여, 창업허브 내의 인프라를 마음껏 활용하며 창업 성공 가능성을 가늠해보고 실력을 갈고닦는 기회를 무료로 제공한다.

 

특히 입점 전 창업 교육, 1:1 맞춤형 컨설팅, 홍보·영업·포장·디자인 교육 등은 물론, 유명 쉐프 참여 ‘도제식 실습 교육’ 등을 진행해 창업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하도록 돕는다. 입점 후에도 외식·푸드 창업 기본 교육, 온라인 판매를 위한 밀키트 제조 및 마케팅 기법 교육 등을 지원한다.

 

또, 3개월간의 실습 경험이 실제 창업 성공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전통시장 청년상인 육성지원’ 등 도의 다양한 지원사업을 연계 지원할 방침이다.

 

현재 이곳에는 공모를 통해 선정된 총 7팀의 1기 청년창업 업체들이 입주했으며, 짬뽕, 커피, 케이크, 소고기 버섯전골, 츄러스, 카레라이스, 갈비탕 등 다양한 아이템을 소비자들에게 선보이게 된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김동연 지사, 이민근 안산시장, 송바우나 안산시의회 의장, 강태형·김철진 도의원, 창업허브 입주 청년창업팀 등이 참여, 실제 판매하는 음식을 함께 먹으며 청년 창업가를 격려하고 창업지원 방향에 관해 이야기를 나눠보는 시간을 가졌다.


기획

더보기
오산소방서, 대형재난 대비 긴급구조 종합훈련
오산소방서(서장 한경복)는 지난 30일 가장동 소재 아모레퍼시픽 오산공장에서 오산시의회 성길용 의장, 김미정 도의원 등 11명의 내빈 참석, 소방 및 유관 기관·단체에서 인원 161명, 장비 31대가 동원된 가운데 대형재난 현장 대응능력 강화를 위한 긴급구조 종합훈련을 실시했다. 특별히 이번 훈련은 위험물 누출로 대형화재 발생 시 긴급구조지원 기관 및 지역단체의 유기적인 협업체계 구축으로 피해를 최소화하고 현장 대응 능력을 강화하기 위한 훈련으로 소방 및 시청, 경찰, 병원 등 총 12개 기관·단체에서 인원 161명, 차량 30대, 헬기 1대가 동원된 가운데 실시됐다. 훈련은 아모레퍼시픽 사업장 내 위험물 저장탱크 에탄올 주입 중 원인미상의 폭발 및 누출에 의한 화재 및 연소확대로 다수 사상자가 발생한 상황을 가정해 단계별로 운영했다. 단계별 운영내용은 ▶119신고 및 자위소방대 초기 대응 ▶선착대 도착 및 대응활동 중 재난확산에 따른 대응1단계 발령 ▶대응1단계 전면운영에 따른 유관기관 응원요청 ▶대형재난 발생에 따른 대응·수습 및 종합방수 ▶지휘권 이양 및 복구활동으로 이뤄졌다. 한경복 오산소방서장은 “나날이 다양해지는 대형재난 상황에 대비해 신속한 대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