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3 (금)

  • 맑음동두천 1.2℃
  • 맑음강릉 11.1℃
  • 박무서울 5.4℃
  • 맑음대전 4.2℃
  • 맑음대구 6.2℃
  • 구름많음울산 9.4℃
  • 맑음광주 5.9℃
  • 구름많음부산 10.4℃
  • 맑음고창 1.4℃
  • 흐림제주 11.1℃
  • 맑음강화 3.4℃
  • 맑음보은 0.2℃
  • 맑음금산 0.2℃
  • 구름많음강진군 4.9℃
  • 구름많음경주시 9.2℃
  • 구름조금거제 6.8℃
기상청 제공

오산시 2020년 부모 모니터링 단원 공개모집

 

(케이엠뉴스) 오산시는 부모들이 믿고 맡길 수 있는 안전한 보육 환경 조성을 위해 오는 4월 3일까지 어린이집 ‘부모 모니터링단’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부모 모니터링 사업’은 건강관리, 안전관리, 급식관리, 위생관리의 4영역 15개 지표를 바탕으로 수요자인 부모와 보육 · 보건 전문가가 직접 어린이집의 운영을 관찰하고 개선사항을 논의하는 등 보육환경 관리에 부모의 참여를 확대하기 위한 사업이다.

올해는 핵심지표 중심으로 모니터링 지표 통합·감축, 모니터링 대상 선정기준 개선, 의견청취 절차 신설 등 사업취지에 맞게 운영체계가 개선돼 어린이집의 부담이 완화되고 단원과의 소통이 강화되는 등 사업이 더욱 내실화됐다.

모집인원은 부모 5명, 보육·보건전문가 5명 등 총 10명으로 참여 희망자는 오산시 홈페이지 공고·고시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참여자격은 부모는 어린이집을 이용하고 있는 영유아 자녀를 두고 있어야 하고 보육 보건전문가는 보육교사 1급 자격 소지자로서 보육교사 경력 3년 이상인 자 또는 근무 경력 3년 이상인 영양사, 간호사, 의사 등이다.

부모 모니터링 단원들은 어린이집 현장 실습 및 교육을 이수한 후 6월부터 10월까지 5개월에 걸쳐 관내 120개소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모니터링 활동을 진행한다.

오산시 관계자는 “부모 모니터링단 사업을 통해 부모의 어린이집 운영 참여를 도모하고 현장의견을 수렴해 안심보육 환경 조성 및 보육서비스의 질 향상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수원시, 모든 시민에게 ‘재난기본소득’10만원 지원
 (케이엠뉴스) 염태영 수원시장이 “모든 수원시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수원형 재난기본소득’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염태영 시장은 24일 온라인 브리핑을 열고 “6일 예정된 수원시의회 임시회 의결을 거쳐 이른 시일 안에, 시민들이 손쉽게 사용할 수 있는 방법으로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하겠다”며 “신속하게 지급할 수 있도록 신청 절차를 간소화하고 동행정복지센터에 지원인력을 배치하겠다”고 말했다. 수원시는 재난기본소득을 현금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온라인 지원 시스템을 구축하려면 3개월 이상 소요되고 온누리상품권 발행도 4~5주가 걸려 가장 신속하게 지원하기 위해 현금 지급을 결정했다. 4월까지는 현금으로 지급하고 5월 이후 온누리상품권 등이 보급되면 현금과 병행해 지급할 예정이다. 수원시의회는 다음 주 임시회를 열어 관련 조례를 제정하고 ‘수원형 긴급 재난 기본소득’ 예산을 의결할 예정이다. 이날 브리핑에 함께한 조명자 수원시의회 의장은 “4월 6일 재난기본소득 관련 원포인트 의회를 열기로 했다”고 밝혔다. 염태영 시장은 “재정이 넉넉지 않은 상황이지만, 시민 안전과 생계 보전이 최우선이라는 판단으로 재난관리기금·순세계잉여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