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2 (수)

  • 흐림동두천 -1.3℃
  • 구름많음강릉 2.0℃
  • 흐림서울 1.4℃
  • 흐림대전 0.5℃
  • 구름많음대구 -0.1℃
  • 구름많음울산 4.1℃
  • 구름조금광주 2.5℃
  • 구름많음부산 6.8℃
  • 구름조금고창 0.1℃
  • 구름조금제주 6.4℃
  • 흐림강화 0.0℃
  • 구름많음보은 -3.0℃
  • 구름많음금산 -2.3℃
  • 구름조금강진군 -0.2℃
  • 구름많음경주시 -2.0℃
  • 구름많음거제 3.5℃
기상청 제공

화성시, 자가용보다 편리한 ‘경기 프리미엄버스’ 신설

○ 23일부터 동탄 1신도시-잠실역, 동탄 2신도시-잠실역 2개 노선 신설

URL복사

화성시가 오는 23일부터 동탄 1, 2신도시에서 판교와 잠실역을 오가는 프리미엄 광역버스를 신설한다.

 

이번에 신설되는 2개 노선은 동탄 1신도시에서 시작해 판교~잠실역까지 운행하는 P9301번과 동탄 2신도시에서 출발하는 P9302번 노선이다.

 

이들 버스는 그간 광역버스의 단점으로 지적된 입석운행과 좁은 좌석의 불편함을 해소하고자 최대 31인승 우등형 차량으로 운행되며, 모바일 예약전용 앱‘MiRi’를 통해 사전 예약이 가능하다.

 

P9301번은 오전 7시 40분과 8시, 오후 5시 25분과 6시 25분, P9302번은 오전 7시 15분과 7시 35분, 오후 5시 30분과 6시 30분으로 출근길과 퇴근길 각 2회씩 운영된다.

 

요금은 3천50원이며 환승할인을 받을 수 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앞으로도 관계기관과 적극적으로 협의해 광역버스 노선을 증차하고 노선을 신설해 시민들이 편리하고 빠르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획

더보기
대형폐기물 배출,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신청한다
 (케이엠뉴스) 수원시가 모바일 대형폐기물 수거 서비스 운영업체 ㈜같다와 협력해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대형폐기물 수거를 신청할 수 있는 시스템을 도입한다. 수원시와 ㈜같다는 12월 1일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모바일 대형폐기물 수거 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대형폐기물 간편 결제 서비스 앱 ‘빼기’ 도입에 협력하기로 했다. 지금까지는 스티커를 구입해 폐기물에 부착해 집밖에 내놓거나 수원시대형폐기물 인터넷시스템에서 신고해야 대형폐기물을 버릴 수 있지만, ‘빼기’ 앱을 이용하면 손쉽게 대형폐기물 수거 신청·결제를 할 수 있게 된다. 구글 플레이스토어나 앱스토어에서 ‘빼기’ 앱을 내려받아 수거 장소를 입력하고 대형폐기물을 촬영해 등록하면 처리 가격을 산출해 알려준다. 앱으로 처리비용을 결제할 수 있다. 폐기물에 신청번호를 적은 쪽지를 붙여 밖에 내놓으면 된다. 또 재활용할 수 있는 중고가구와 전자제품은 전문 중고재활용센터와 연계해 매입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빼기’ 서비스는 한 달간 준비 작업을 거쳐 내년 1월부터 시작할 예정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강건구 수원시 환경국장, 고재성 ㈜같다 대표 등 주요 관계자만 참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