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월)

  • 맑음동두천 6.6℃
  • 맑음강릉 11.1℃
  • 맑음서울 7.9℃
  • 맑음대전 6.4℃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11.3℃
  • 맑음광주 6.9℃
  • 맑음부산 13.2℃
  • 맑음고창 6.1℃
  • 맑음제주 11.6℃
  • 맑음강화 8.8℃
  • 맑음보은 4.8℃
  • 맑음금산 4.3℃
  • 맑음강진군 7.8℃
  • 맑음경주시 8.7℃
  • 맑음거제 10.1℃
기상청 제공

오산시, 주한미군복지지원협회와 취업연계형 공동프로젝트 협약 맺어

오산지역 청년을 위한 청년일자리 제공으로 해외진출까지 기대

 

(케이엠뉴스) 오산시는 8일 오산지역 청년에게 영어·직장·위생·안전·마케팅 등의 직무교육을 통한 생산적이고 효율적인 청년일자리 창출을 주목적으로 주한미군 복지지원협회와 ‘주한미군 취업연계형 취업교육 공동프로젝트’란 MOU를 전격 체결했다.

최근 용산 주한미군 기지 이전계획에 따라 평택시 소재의 미군기지[K-55] 내에 새로운 취업수요가 확대됨에 따라 오산시는 오산지역의 청년일자리 확대를 위해 주한미군 복지지원협회와 긴밀하고 신속한 교육생 지원체계의 마련으로 MOU가 성사됐다.

이번 MOU에는 기지 내 미국기업 취업프로그램으로 토익점수 550점 이상, 35세 미만의 오산시 거주자를 대상으로 30명을 선발하여 영어 등 직무교육을 이수한 청년에게 취업의 기회를 제공한다는 것이다.

오산시에서는 1천만원의 교육비와 교육장소를 제공하고 주한미군 복지지원협회에서 교육프로그램 진행과 취업연계사업을 펼친다.

시 관계자는 “이번 MOU를 통해 청년에 대한 일자리 확대는 물론, 취업자의 의지에 따라서는 해외까지 진출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고 올해에는 30명을 모집하여 교육과 취업을 연계할 것”이며, “앞으로도 매년 200명 이상의 청년이 미국기업에 취업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운영할 것”이라고 했다.

그 밖에도 오산시에서는 오산지역의 청년실업률을 줄이기 위해 청년창업동아리, 유잡스, 위메이크센터, 문화의 거리 청년창업거리 조성 등 각종 시책을 준비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더 많은 청년일자리 마련을 위해 노력을 다하고 있다.

기획

더보기
수원시 국제자매우호도시 공무원, 수원에서 ‘생태환경 도시’ 조성 정책 배운다
 (케이엠뉴스) 수원시국제교류센터와 수원시가 함께 진행한 ‘시민환경교육 및 폐기물·수자원 관리기술 전수를 통한 환경도시 조성 연수사업’이 2021년 한국국제협력단 정부 부처 제안 글로벌 연수사업으로 선정됐다. 외교부 산하 KOICA가 정부 부처와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진행한 ‘2021 KOICA 정부 부처 제안사업 공모’는 축적한 경험과 기술을 개발도상국과 공유해 개발도상국이 역량을 강화하고 경제·사회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수원시는 2021년부터 2023년까지 3년 동안 수원시 자매우호도시인 베트남 하이즈엉성, 인도네시아 반둥, 캄보디아 시엠립주 등 3개 지역 공무원 18명을 초청해 ‘환경도시 조성’을 주제로 연수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공모에 선정된 ‘환경도시 조성 연수사업’은 개발도상국 지역자치단체와 친환경도시 관련 시민교육 경험 공유 폐기물·수자원 관리 기술 역량 강화 지원으로 경제사회발전에 실효적 기여 수원시 생태도시 조성 과정에서 축적한 경험을 공유해 자매우호도시 네트워크 교류 활성화 등을 목적으로 한다. 사업 계획·예산은 KOICA 무상원조 사업계획 조정 과정을 거쳐 2021년 1월 공식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