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8 (목)

  • 맑음동두천 17.0℃
  • 맑음강릉 14.6℃
  • 맑음서울 15.8℃
  • 맑음대전 17.4℃
  • 맑음대구 19.1℃
  • 구름조금울산 15.9℃
  • 맑음광주 18.2℃
  • 구름많음부산 17.8℃
  • 맑음고창 15.7℃
  • 구름많음제주 18.3℃
  • 맑음강화 15.5℃
  • 맑음보은 16.5℃
  • 맑음금산 16.6℃
  • 구름조금강진군 18.7℃
  • 맑음경주시 16.3℃
  • 구름많음거제 18.5℃
기상청 제공

문화

윤여정, 미국배우조합상 여우조연상...'오스카 수상'

올리비아 콜맨, 글렌 클로즈 등 쟁쟁한 후보 제치고 수상
미국배우조합상, 지난 10년간 오스카상과 거의 일치
한국인 최초로 오스카 연기상에 도전하는 윤여정

URL복사

윤여정은 한국시각으로 오늘 오전 10시 열린 미국배우조합 시상식에서 쟁쟁한 후보들을 물리치고 수상의 영광을 가졌다.

'보랏 서브시퀸트 무비필름'의 마리아 바카로바 '더 파더'의 올리비아 콜맨, '힐빌리의 노래' 글렌 클로즈 등과 경쟁속에서 가장 유력 후보로 꼽혀왔던 마리아 바카로바를 제치며 오스카 여우조연상 수상에 바짝 다가섰다.

미국배우조합상은 영화와 TV에 출연 중인 아카데미 회원 배우들이 동료들에게 주는 상으로, 오스카 수상과 거의 일치해 연기상 부문의 바로아래로 알려져 있다.

오스카 수상은 아카데미 회원 투표로 이루어지는데, 전 세계 회원 만 명 가운데 배우 비중이 가장 많다.

지난 10년간 미국배우조합상 수상자 중에 오스카 수상에 실패한 배우는 단 한 명뿐이다.

윤여정은 이달 25일 열리는 오스카 시상식에서 마리아 바카로바와 글렌 클로즈, 올리비아 콜맨, 아만다 사이프리드와 경쟁을 벌인다.

역시 가장 강력한 경쟁 후보로 꼽히는 마리아 바카로바는 윤여정과 나란히 영국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후보에 오른다


기획

더보기
오산시 초평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사랑나눔 모종 식재
오산시 초평동(동장 임두빈)은 지난 7일 초평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김행심)가‘함께해요! 실터텃밭’사업으로 지정받은 텃밭 4구좌에 동 협의체 위원 15명이 참석해 감자, 근대, 상추 등 야채를 식재했다고 8일 전했다.. ‘함께해요! 실터텃밭’사업은 초평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화사업으로 월2회 추진하고 있는 “파랑새 반찬드리미사업”과 연계해 실버텃밭에 감자, 근대, 상추, 아삭이고추, 꽈리고추, 메디호박 등 반찬을 만들 수 있는 야채를 경작해 관내 장애인, 독거노인, 결식이 우려되는 취약계층 가구에 전달할 계획으로 다양한 야채 씨앗과 모종을 심었다. 오산시 초평동주민자치회와 초평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초평동민에게 텃밭경작이라는 소일거리를 제공해 건전한 여가생활을 통해 심리적·신체적 건강증진에 도움이 되고 텃밭을 일굼으로써 지역공동체 형성의 장을 마련하고자 오산시 누읍동 517번지에 2,067㎡ 면적으로 ‘함께해요! 실터 텃밭’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초평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김행심 위원장은 “코로나19로 무료한 시기에 소일거리 삼아 텃밭가꾸기를 원하는 어르신들이 흙을 일구고 햇볕과 바람을 쐬며 손수 정성스레 재배한 농작물을 드신다면 어르신 건강을 스스로 지키고

수원역 11번 출구, 편리하고 쾌적한 공간으로 탈바꿈한다
구조가 복잡해 “이용하기 불편하다”는 민원이 끊이지 않았던 수원역 11번 출구가 편리하고 쾌적한 공간으로 거듭난다. 수원시가 ‘수원역 지하도상가 보행환경 개선 사업’으로 수원역 11번 출구 내·외부를 ‘이용자 친화 공간’으로 개선한다. 지난 3월 기본·실시설계 용역을 발주했고 6월에 용역을 마치고 공사를 시작해 10월 완공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2018년 시작된 ‘매산동 도시재생뉴딜사업’의 세부 사업인 ‘수원역 주변 거리환경 개선사업’의 하나로 추진된다. 11번 출구 개선 사업은 내·외부 공간구조 개선 유휴 공간 쉼터 조성 포인트 월 조성 외부 경관 개선 등으로 이뤄진다. 복잡한 내부 공간 구조를 개선하고 새로 확보한 공간에는 쉼터와 ‘포인트 월’을 조성한다. 수원역 매산로테마거리와 가까운 11번 출구는 유동 인구가 무척 많지만, 엘리베이터와 에스컬레이터를 이용하기가 불편하다. 엘리베이터는 11번 출구와 10번 출구로 올라가는 계단 사이에 깊숙이 들어가 있어 이용하는 사람이 거의 없다. 에스컬레이터는 수원역 지하상가까지 한 번에 연결되지 않아 지하상가와 출구 중간 지점에서 내려 계단을 이용해야 한다. 엘리베이터와 에스컬레이터가 제 기능을 하지 못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