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30 (화)

  • 맑음동두천 16.4℃
  • 맑음강릉 16.6℃
  • 황사서울 16.2℃
  • 황사대전 17.9℃
  • 맑음대구 19.9℃
  • 맑음울산 14.2℃
  • 황사광주 18.9℃
  • 맑음부산 15.8℃
  • 맑음고창 14.6℃
  • 황사제주 15.4℃
  • 맑음강화 10.8℃
  • 맑음보은 17.2℃
  • 맑음금산 17.5℃
  • 맑음강진군 17.8℃
  • 맑음경주시 15.9℃
  • 맑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화성시, 아동권리지킴이 양성교육, 아동지킴이 활동

○ 4일부터 오는 5월 27일까지 ‘아동권리강사 양성교육’
○ 교육 수료 후에는 찾아가는 아동권리교육과 아동권리 지킴이 활동

URL복사

유니세프 인증 아동친화도시인 화성시가 4일 봉담읍 어린이문화센터에서 ‘아동권리강사 양성교육’을 개강했다.

 

오는 5월 27일까지 매주 2회씩 총 105시간 진행되는 이번 교육은 사회복지 및 아동복지 전공자, 관련 분야 경력자 등 화성시민 12명이 참여한다.

 

참석자들은 유엔아동권리협약 및 아동권리의 이해, 교수법 개발 및 연구, 실습 및 시연 등을 거쳐 화성시 아동권리 강사로 위촉될 예정이다.

아동권리 강사가 되면 관내 총 172개 초·중·고학교와 지역아동센터 등 아동 관련 기관으로 ‘찾아가는 아동권리 교육’을 맡게 되며, 아동권리지킴이로서 아동권리 캠페인, 아동권리 증진 모니터링에 참여하게 된다.

 

신순정 아동보육과장은 “지속적인 교육시스템을 구축해 아동친화적인 도시를 만들 것”이라며, “모든 아동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한편, 화성시는 지난 2017년 경기도 최초로 시 차원의 아동권리강사를 양성해 지금까지 총 8명을 배출했다.

 



염태영 시장, “쓰레기와의 전쟁, 원칙 바탕으로 차질 없이 추진해야”
 (케이엠뉴스) 염태영 수원시장은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고 쓰레기를 올바르게 분리 배출하는 것은 우리의 생활 터전과 지구를 지키기 위한 최소한의 노력”이라고 강조했다. 염태영 시장은 3월 30일 비대면·대면 방식을 병행한 ‘4월 중 확대간부회의’에서 “코로나19로 인해 일회용품 쓰레기가 가파르게 증가했고 제대로 분리배출이 되지 않은 쓰레기도 늘어나고 있다”며 “우리 모두가 쓰레기 문제의 심각성을 자각하고 ‘쓰레기 줄이기’ 실천에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시는 분리배출 규정을 어긴 지역의 쓰레기는 최대 한 달 동안 자원회수시설에 반입을 금지하는 등 ‘쓰레기와의 전쟁’을 하고 있다”며 “시민들이 취지에 공감하고 이해하실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조를 구하고 수립한 원칙을 바탕으로 차질 없이 추진하라”고 당부했다. 수원시는 지난 달 22일부터 자원회수시설로 반입되는 소각용 생활폐기물을 대상으로 샘플링을 시작했다. 수원시는 반입 기준에 미달된 쓰레기를 배출한 동에 ‘생활쓰레기 반입 정지’ 처분을 내린다. 반입 정지 처분은 수원시와 수원시자원회수시설 주민지원협의체가 체결한 ‘수원시자원회수시설 운영을 위한 주민협약’의 반입 쓰레기